4월 30, 2017의 게시물 표시

[아마존/게임/트위치/게임스튜디오] 비디오 게임에서도 다크호스로 떠오르는 아마존

이미지
국내에는 잘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아마존은 이미 자체적인 개발조직을 만들고 게임을 출시하는 등 게임 산업에 이미 발을 들여놓은 '비디오 게임' 업체입니다. 그리고 업계에서 이름이 알려진 유명 인사들을 영입하거나 유력 업체와의 협력을 늘리면서 조금씩 영향력을 키워가고 있습니다.

아마존은 게임 산업에서도 '다크호스'입니다.

아마존은 이미 자체 개발을 위한 게임 스튜디오를 운영중이다!
아마존의 게임 사업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먼저 2014년부터 시작한 '아마존 게임 스튜디오(Amazon Game Studio)'를 알아야 합니다. 이에 대해서 위키피디아에 설명되어 있는 것을 간략하게 소개합니다.

아마존 게임 스튜디오는 2014년 시작되었는데, Far Cry 2와 System Shock 2 개발에 참여했으며 유명 게임인 포털(Portal)을 개발한 비디오 게임 디자이너 Kim Swift를 영입했다. (2017년 1월 EA로 이직)  
아마존 게임 스튜디오는 5~30명으로 구성된 개발팀을 꾸려 '창의성'과 '장인정신(craftsmanship)'을 보여줄 수 있는 게임을 12~18개월에 걸쳐 개발하는데, 유아용 게임에서 하드코어 게이머를 겨냥한 작품까지 다양하게 취급한다. PC용 게임을 주로 개발하지만 몇몇 모바일 게임의 퍼블리싱도 진행한 바 있다. 
2016년 9월 TwitchCon에서 Breakaway, Crucible, New World라는 3종의 PC 게임을 최초로 공개했다. 
현재 샌디에고, 시애틀, 오렌지카운티에서 사무실을 운영 중이다.




즉, 아마존 게임 스튜디오는 자체 개발인력을 보유해서 게임을 개발하는 것은 물론, 다른 게임업체의 개발을 지원하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2017년 들어 아마존이 게임 개발 능력을 확 키우려는 모습을 보이기 시작합니다. 먼저, 지난 2월 샌디에고에 새롭게 게임 스튜디오 사무실을 개설하면서 EverQuest 게임의 공동제작자였던 John Smedley를 영입하고…

[아마존/에코/알렉사/폭스콘] 본격화되는 아마존의 하드웨어 사업 - 폭스콘 통해 생산능력 대폭 확대?

이미지
오래전부터 통신사업자들과 가전기기업체, 그리고 건축업체들간에는 공통적으로 꿈꾸는 것이 있었습니다. 집 안의 여러 기기들을 네트워크로 연결해 중앙에서 모니터링하고 원격조작을 하는 환경이죠.

이를 추진하는 업체들에 따라 '홈네트워크', '커넥티드홈', '스마트홈' 등 여러 명칭으로 불려왔고, 다양한 시범 서비스와 상용 서비스가 등장했지만 결코 시장이 활성화될 조짐을 보이지는 못했습니다.

그런데, 이 상황을 뒤집는 업체가 등장했습니다. 인터넷으로 물건을 판매하던 '아마존'이죠. 2014년 말 출시해서 프라임 멤버십 가입자들에게 우선적으로 판매하고 2015년부터 일반 판매를 시작한 '에코'와 여기에서 실행할 수 있는 음성인식 기반의 인공지능 서비스 '알렉사'가 돌풍을 일으키기 시작한 것입니다.

에코와 알렉사가 어느 정도의 영향력을 보이고 있는지는 이미 많은 기사들을 통해 잘 알려져 있고, 전문가들도 그 원인을 다양하게 분석하고 있습니다. 아마존이 치고나가자 구글이 서둘러서 '구글홈'을 출시했고, 애플도 WWDC에서 Siri가 지원되는 스피커를 출시한다는 루머도 들려옵니다. 국내에서는 이미 SK텔레콤의 NUGU, KT의 기가지니가 상용화되었고, LG전자와 LG유플러스, 네이버, 카카오가 출시를 준비 중입니다.

아마존은 시장을 선점하고 있다 아마존은 결코 에코의 판매량을 밝힌바 없습니다. 여러 기사에 나오는 판매량은 추정치일뿐입니다. 그래도 아마존이 800만대 이상을 판매한 것은 분명해 보입니다. BI Intelligence가 추정한 바로는 지난 2월 기준 미국 전체 가구의 8%가 에코를 보유하고 있었습니다.




출시시기에 큰 차이가 있긴 하지만 구글홈은 2%로 에코닷이나 에코탭에 비해서도 뒤쳐져 있습니다. 에코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 에코닷과 에코탭을 갖고 있을 확률도 많기에 아마존의 점유율이 8%+5%+1% 해서 14%는 아닙니다.

물론 구글이 엄청난 물량공세에 나선다면 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