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9, 2016의 게시물 표시

[Roku/US/FCC] Roku가 만들고 있는 미국 방송환경의 나비효과 (6/24 - Youshouldbesmart.com Exclusive)

이미지
Roku가 만들고 있는 미 방송환경의 나비효과
Roku를 아시나요? 제 블로그를 열심히 보신 분 들이라면, 이름 자체는 이제 많이 익숙해지셨을 겁니다.
미국 기준으로만 보면 Roku는 Apple TV, Fire TV, Chromecast 보다도 많이 판 미디어 스트리밍 기기입니다.
2008년 넷플릭스를 셋탑형 디바이스로는 최초로 지원하며 나타난, Linux 기반의 최초의 미디어 스트리밍 플레이어입니다. "최초라니, Apple TV가 2007년에 나왔는데 Apple이 최초가 아닌가?"라고 생각하실 수가 있는데 Apple TV는 2세대가 되어서야 스트리밍 기능을 지원하기 시작했으니 최초는 Roku가 맞지요. 현재 출시되어 있는 미디어 스트리밍 플레이어 중에서 가장 널리 사랑받는 이유는 넷플릭스나 아마존, HBO, Vudu 등 미국 내 Apple iTunes를 제외한 모든 OTT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플랫폼이기 때문입니다. 애플은 아마존, 구글의 플레이 비디오 등이 없고, Chromecast도 아마존이 없습니다. 또한 Comcast, TWC(타임워너 케이블)들도 STBless 프로젝트를 할 때 가장 먼저 고려하는 것이 Roku입니다. (이건 뒤에서 자세히 설명할 기회가 있을 듯합니다.)
자, Roku가 만들고 있는 나비 효과에 대해서 살펴볼까요?

1. 미 케이블 업계, 셋톱을 오픈하라는 FCC에 새로운 제안을 날리다 오랫동안 묵혀있던 이야기입니다. 작년부터 본격적으로 이야기가 된 것이고요. 바로 미국 FCC (Federal Communication Commission : 미 연방 통신위원회)에서 방송 사업자들에게 STB를 오픈하라는 것이었습니다.(하나의 셋톱에서 어떤 서비스도 선택할 수 있게)   주요 골자는 고객들이 서비스를 갈아타 거자 신규 가입을 할 때 리스를 하는 비용 자체가 상당히 부담이 된다는 것인데요. 반대로 케이블/위성 사업자들은 셋톱을 오픈할 시 DRM과 광고 채널 이슈가 발생할 것이라는 우려가 있었습니다. 당연히 업체들은 반대를 했습…

[Netflix/US] 6월 4주차 주간 넷플릭스 동향, CW의 컨텐츠를 독점 확보할 예정, 모바일을 타겟한 새로운 로고를 공개 (6/22 - Variety, Netflix)

이미지
주간 넷플릭스 동향 (6/16 ~ 6/22)
제 블로그가 이번에 네이버 뉴스에 소개 되었습니다. 앞으로 열심히 하도록 하겠습니다. [피플]'미디어가이'라 불리는 사나이
서비스/컨텐츠/플랫폼 동향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1. [서비스] 넷플릭스 2년만에 레드카펫 형식의 새로운 로고 공개, 미디어 모바일 시대로의 변화를 알려 넷플릭스가 2014년 6월 20일 지금의 흰색 바탕의 로고를 변경한지 딱 2년만에 새로운 로고를 공개하였습니다.
로고가 바뀌는 것은 나름 큰 의미가 있습니다. 기존 넷플릭스의 로고는 Smart TV, Apple TV, BDP, Game Console 의 빅 스크린에서 커뮤니케이션 되던 로고 였다면 (큰 화면에서 넷플릭스라는 상징적인 단어가 보이는) 모바일의 작은 화면에서도 쉽게 인지가 되는 N이라는 모바일에 최적화된 로고로의 변경인 것인데요. 
"N 이라는 단어는 모바일에서 Netflix 라고 포지셔닝 하는 의도가 있다고 봐야 합니다."

190개국을 런칭한 넷플릭스는 기존의 북미/유럽 사용자들이 TV에서 보던 TV First에서 아시아에서는 Mobile First 중심으로 가는 것을 느끼고 나름 변화하기 위해 노력 중입니다. 아시아에서는 의외로 4K 라는 메시지도 먹히지 않고 있는 것과 상충합니다.  참고로, 4K Smart TV 가 팔리고 있지만 여전히 Mainstream이 아니고 Game Console, Apple TV, Nexus Player, Chromecast 등 FireTV(일본에서만 판매) 를 제외한 아시아에서 4K Streaming 이 지원되는 셋탑은 없는 현실이지요.  오히려 올해 가을 부터 출시하는 PS4 Neo, XBOX OneS가 4K Streaming을 지원하기 때문에 희망을 가지고 있습니다. 넷플릭스 모바일 최적화된 전략은 이제 정립하는 중 
그래서 모바일에 최적화된 전략이 없던 넷플릭스는 상당히 많은 부분을 무에서 유로 다시 시작하고 있습니다. 아시아 사용자들을 위한 Data Saver와 최근 인도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