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29, 2016의 게시물 표시

[Alexa/Pebble/SmartIoT] 알렉사가 내장된 최초의 모바일 기기, 음성비서와의 궁극의 조합을 보여줄 페블이 내놓은 페블 코어를 만나보자 (6/3 - Kickstarter.com)

이미지
오늘 아침 이메일을 보다가 머리를 쿵 때리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그 이유는 모바일기기에 알렉사가 내장된 최초의 제품이 나왔기 때문입니다.

1. 알렉사가 내장된 스마트폰이 아닌 모바일 기기가 출시했다고? 
알렉사가 무엇이길래? 라고 물어보시는 분들이 있으실텐데 알렉사는 아마존에서 아마존 에코를 만들면서 발표하였던, 음성인식 어시스턴트 플랫폼입니다. (궁금한거 물어보면 가르켜주고, 내가 연결되어 있는 서비스도 컨트롤 할 수 있는 똘똘한 놈이지요.)

여담으로 아마존 에코는 벌써 미국에서만 4백만대가 팔린 히트상품 중에 히트상품입니다.


이미 1억달러를 투자하겠다고 발표 했었고, API도 공개하여 다양한 서비스들이 나오기 시작하였지요. 너무 많아서 열거하기도 힘들 정도입니다. 최근 미국에서 나온 모바일 서비스, IoT기기들을 대부분 음성으로 조작하여 구동이 가능할 정도 입니다.

[북미/Amazon] ECHO 에서 PrimeMusic Control 가능해질 것, IFTTT(자동화) 관련 Recipe 10,000개 이상 등록 및 사용 가능 (5/8 - Engadget) (사실 이때랑은 천지 개벽할 정도로 많이 발전했습니다. 미국내 서비스하고 있는 주요 온라인 서비스들은 모두 아마존 에코의 알렉사를 통해 콘트롤 할 수 있는 세상이 곧 온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그런데, 오늘 제가 놀란 이유는 여러분도 잘 알고 계시는 스마트 워치의 원조, 킥스타터의 페르소나 페블의 신제품이 알렉사가 내장이 된다는 이야기 때문이였습니다. 친절하게 이메일도 보내 줬고요.

2. 페불(Pebble)은 뭐고 페블 코어(Pebble Core)는 무엇인가요?

페블은 킥스타터로 시작한 스마트 와치 회사로 삼성과 애플보다 먼저 비지니스를 시작한 회사입니다.

킥스타터(Kickstater.com) 에서 2012년 4월 11일 역사적인 발을 내딛은 회사입니다. 어찌보면, 예전에 PDA로 세상을 지배했던 Palm의 정신을 이어 받은 느낌이랄까요?

간단한 인터페이스 (원래 터치 기반이 아닙니다.) 우측에 달린 3버튼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