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ber/O2O/트렌드] Uber 시대, Uber의 Family Profile, "Uber는 어떻게 우리 삶에 녹고 있나" (16/3/24 - Youshouldbsmart)

Uber가 (지난주에) 미국에서 Family Profiles 서비스를 오픈했습니다.
뜬금없이 1 주일 전 소식을 전하는 것이 아니라, 쓴 글의 정리가 오래 걸렸네요.
Uber for Family 
Family Profiles, 왜 만들었을까?
넷플릭스처럼, Family Profiles을 만들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게 왜 필요할까? 생각이 들 수 있는데요. 아래 드라마의 한 장면을 보시지요. 영화, 드라마에서 우버 씬을 찾아 볼 수 있는 것은 아주 흔한일이 되었지요.

최근 영화 인턴에서도 우버에 대한 이야기가 나옵니다.

Showtime 채널의 간판 프로그램 Ray Donovan Season 2 Episode 2의 한 장면입니다.
Courtesy of Netflix and Showtime, "Uber Ray" from Ray Donovan Season 2 
Courtesy of Netflix and Showtime, "Uber Ray" from Ray Donovan Season 2

주인공 레이 도노반의 아들이 아버지의 체육관으로 가 있다는 말에, 
누가 대려다 줬냐? 와이프는 우버 택시를 타고 갔다고 합니다.

여기서, 이야기를 하지요. 우버 계정을 만들어 줬느냐? 운전하는 거에 지쳤다고 하지요.
우버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우버 계정에 신용카드 정보가 연결이 되어야 합니다.
부모님의 신용카드 정보를 제공했다는 이야기가 되지요. 어딜 가는지 알 수 없는 부모는 아이들의 안전이 가장 큰 걸림돌인데요.


그럼에도 우버를 쓰는 이유는 편하고 믿을만하다는 것입니다.
일일이 택시를 잡아서 태우지 않아도 되고, 애한테 현금/신용카드를 맡기지 않아도 되니까요.
그런데, 그래도 신용카드 계정을 연결하는 것은 아무래도 걱정이 되는 부분이고, 이 점을 해결하려고 했을 것입니다. 그리고, 어디를 가고 있는지도 알 방법이 없지요.

우버의 Family 계정 지원은 IoT에서도 상당히 중요합니다.
Courtesy of CNET 

아시다시피 올 2월에 아마존의 대화형 스피커 아마존 에코에서 Uber가 통합이 되었습니다.

아마존 에코를 통해서 Uber를 부를 수가 있지요. 그런데, 이게 한 사람의 계정으로 연결이 되어 있다고 생각한다면, 사용빈도는 떨어질 수밖에 없을 것입니다.

스마트 TV/STB에서 Facebook, Twitter 활용도가 떨어질 수밖에 없는 이유 바로, TV는 Family Device이기 때문입니다.
누가 탈것인가? 누구 돈으로 탈 것인가? 가 명확하지가 않으니까요. Family 계정의 필요성은 항상 느끼고 있었을 것이라고 생각이 듭니다.

Alexa, Uber를 불러줘 My Son 이 탈 거야

이런 씬이 가능하겠지요.

Uber 의 Family Profile은 가족들 뿐만 아니라 친구들과도 적극적으로 활용하라고 커뮤니케이션하고 있습니다. 남자친구가 여자친구의 Uber를 결제하고 집으로 보내 줄 수도 있겠지요.

의사 결정이 참 빠른 회사라 들었는데, 이런 점은 참 부럽네요.



[Uber/American Airlines] 우버와 아메리칸 에어라인의 파트너십으로 공항에서 집까지 Door to Door 서비스를 우버로 제공하는 최초의 항공사가 탄생하다. (2/12 - AA Newsroom)

우버는 최근, 에어라인과의 파트너십, 최근 배달의 민족을 전파할 UberEats 론칭 등을 발표했었습니다.
10분 안에 먹을 수 있다는 광고 문구가 인상적이지요.
참고로, UberEats는 우버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한 것이라고 보이는데요. 특징으로는 우버의 운전자들과 연결이 되어 있어서 어디로 언제 오는지를 맵에서 쉽게 확인이 가능하고, 음식마다 배달 가능한 시간이 계산이 되어서 알려주기 때문에 효율적인 선택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우리나라는 40분, 50분 내 배달 이런 문자를 받는 것도 감지덕지이지만, 우버가 물류를 담당하고 있어서 Route Tracking이 된다는 것 그리고 널려있는 우버 기사들을 이용하여, 미국 내 배달음식의 트렌드를 이끌 것이라는 느낌이 확실히 들었습니다.

많은 로컬 업체들은 파트너십을 맺기 위해 달려들 것은 분명하고요. Be fancy 하고 싶으면 우버와 파트너십을 맺으라는 말이 이제는 현실이 되고 있다고 느껴집니다.

그런데, 왜 우버가 미국에서 이리 발 빠르게 움직일 까요?

우버는 기존 사업자들의 비즈니스를 Disrupt 하기 때문인데요. Bell Taxi, Yellow Cab, Hertz와 같은 Taxi, Rent Car 사업들이 큰 타격을 받고 있고요.

반대로 Lyft와 같은 차량 공유 서비스의 경쟁자 들도 성장해 나가고 있습니다. 작년에 리프트는 10억 불, 우버는 20억 불의 매출을 올렸습니다. 최근 Lyft도 중국에 진출한다고 발표를 했었고요. 한국은 언제 올까요?
Uber와 Lyft 
Lyft도 이번달 3월에 Lyft 드라이버에게 기름값을 돌려주는 Shell과의 파트너쉽을 채결하였습니다. 
그리고, 타격을 받았던 경쟁자들도 가만히 있지 않았습니다. 우버는 지속적으로 변화하지 않으면,

경쟁자들에게 따라 잡힐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지요.

"Family Profiles, UberEats와 같은 서비스는 경쟁사들이 하지 않고, 당장 Catch-up 하기 어려운 서비스이기 때문입니다. 고객의 Pain Point도 적절히 해결을 했고요."
페북 친구이신 제선님과의 Uber의 경쟁 플랫폼에 대한 이야기를 소개합니다.

(제선님) 배달 혹은 배송 분야가 어찌 보면 우버의 새로운 돌파구가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한 예로 뉴욕의 Yellow Cab에서도 Way2 Ride라는 우버 앱과 동일한 기능을 하는 앱을
출시하였는데, 가격이나 사용성 측면에서 전혀 불편한 점이 없더라고요. 요즘 이러한 앱들
때문에 우버가 미국 대도시들에서는 직격탄을 맞고 있지요.

Courtesy of Engadget, Way2ride (from yellow cab) 
특히, 많은 뉴요커들 조차도 우버 시스템을 사칭하거나 악용하는 업자들에게 속았던 경험이 있는 터라 반응이 생각보다 뜨겁습니다. 택시의 모수 자체도 Yellow Cab이 월등히 많기 때문에 오히려 우버 택시들보다 이용하는 시간도 빠르고요.

이런 종류의 앱들이 우버의 대항마로 미국 전역으로 확대되는 분위기입니다.
(Johan) 현지에서는 계속 챌린지가 일어날 것으로 생각합니다. 그래도 여전히 가격적인 장점이 있지 않나요?

(제선님) 3주 전쯤 뉴욕에 방문했을 때, Uber와 Yellow Cab을 한 번씩 비슷한 거리를 가기 위해서 이용해 봤는데, 말씀하신 대로 Uber가 저렴하기는 했으나 체감적으로 큰 차이가 있는 수준은 아닌 것 같았어요.

실제 뉴욕 안에 사는 사람들에게는 누적되면 큰 차이가 있을 수도 있을 것 같기는 합니다.

게다가 Yellow Cab 앱과 Uber 앱 간에도 택시를 콜 하고 기다리는 시간 차이도 거의 유사하고요. Yellow Cab에서 살짝 Local Pricing을 조정하여 손해를 보더라도 Uber 수준에 유사하게 맞추고 택시 보유 수로 밀어붙이는 중인 것 같아요.

정말 달라진 점은 그 악명 높은 Yellow Cab 기사분들이 순한 양과 같아졌다는 것
Uber도 미국 대도시들의 택시 회사들 사이에서 여러 가지로 도전을 받고 있는 중인 것 같습니다. 그 외 중소 도시에서는 여전히 선전하고 있고요. 분명 새로운 분야를 개척해야 할 필요가 있고 내부적으로 강하게 도전받고 있을 듯...

(Johan) USPS와 비슷할 거 같은데요. 소비자들이 Yello Cab이 아무리 바뀌어도 나쁜 경험에 대한 Perception은 쉽게 바뀌지 않을 것 같아요. 반대로 Online Rent car/cab 에 관해서는 옐로우 캡이 후발 주자가 아닌가 싶어요. 한국에서도 카카오 택시가 다른 택시회사들의 서비스를 제압한 것처럼 말이지요. 대안은 Lyft도 될 수 있겠네요.

우버의 경쟁자들이 발 빠르게 움직이니, 더욱더 빨리 움직일 수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스포티파이/구글/애플/아마존] 스마트 스피커 시대, Spotify는 어떤 준비를 하고 있을까?

[한국/넷플릭스/765] Netflix 한국 런칭 후 벌어지고 있는 일 #1 (1/11 - Youshouldbesmart.com)

[아마존/통신/네트워크/음성통화/Whispernet] 아마존은 통신 사업에도 진출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