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6, 2015의 게시물 표시

[Cloud Gaming/PS Now] Sony의 PS Now 게임계의 Netflix가 되다. 연 $99에 수백여 개의 게임을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게 돼. (12/8 - PS Blog)

이미지
Sony의 PS Now 게임계의 Netflix가 되다.  연 $99에 수백여 개의 게임을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게 돼. Cloud 게임이 3~4년 전부터, 대세가 될 것이라고 많은 업체들이 서비스 선보였었습니다. 대표적인 회사 중 하나는 Gaikai이고 또 하나는 OnLive라는 회사가 그중에 하나였는데요. 2012년 E3에서는 대표적인 차세대 게임 서비스 업체였던 OnLive, Gaikai 둘 다 북미를 기반으로 한 회사였습니다. 클라우드 게임이 Content가 핵심이고, Content를 가지고 있는 업체들은 더 이상 손익을 벌기 어려운 게임들만 클라운 게임 서비스업체에 제공을 하니, 돈을 벌리가 없었지요. 그리고 HD급 이상의 화질을 제공하기 위해서는 엄청난 돈이 들어가는 상황에서 스타트업 업체들이었던 두 회사가 버틸 수가 없었습니다. 그리고 그걸 눈여겨보던, 게임 플랫폼 업체이자 퍼블리셔인 소니가 관심을 가지게 되었었습니다. Gaikai는 Sony에게 인수(`12년 7월)가 되고, OnLive도 파산을 하면서 지난 4월 특허 부분을 Sony에게 넘겼습니다. * Sony가 Onlive US IP 140개를 매입했다는 소식 (4/1 - Tech Crunch) 그리고 나온 서비스가 `14년 CES에서 선보였던 Playstation Now라는 서비스였습니다. PS3 게임을 PS Vita, Xperia Phone, Xperia Tablet, Sony Bravia TV(+Blu-ray Player), Samsung Smart TV에서 즐길 수 있는 PS Now  `14년에 Beta Test 기간을 거쳐 정식 서비스를 오픈한 것이 `15년 1월부터 즐길 수 가 있었습니다. 플랫폼 사업자이며 퍼블리셔인 Sony의 힘은 막강하지요. (안따라 올 수가 없습니다.) 게임도 상당히 많이 들어 있습니다. 굳이 PS3/4가 없더라도 돈을 내면 마음껏 즐기실 수 있게 된 것이지요. 7일간의 Free Trial을 거친 후 한달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