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ber/Xiaomi] 우버와 샤오미의 짜릿한 콜라보레이션 - 싱가폴, 말레이시아에서 샤오미 MiNote를 런칭하는 날 Uber가 배송해 줍니다. (7/23 - Mi Facebook)

7월 27일 싱가폴에서는 무슨 일이 벌어질까요? Uber + Xiaomi

최근 우버가 한국에서도 다시 영업을 시작하였지요.
기존에 사용하던 Uber-X 가 아닌, 택시가 우버앱을 사용해서, 콜을 받는 방식입니다. 현재까지는 기사님이 앱을 로그인 하시면 하루 3,000원의 기름값 지원에 콜 당 4,000원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바뀌었습니다. 우버 앱에 신용카드 계정을 등록해서 쓰는 방식이라 택시에서는 어떠한 돈도 지불할 필요도 없습니다. 콜 당 지원금이 빵빵하여, 단거리도 웃으면서 갈 수 있다니 내일이라도 꼭 한번 써봐야 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7월 24일 금요일에는 서울 일부 지역에서 Uber를 통해서 Fell+Cole 아이스크림을 주문할 수 있는 이벤트를 한다고 하니, 관심 있는 분들은 지원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지겨운 이야기지만, 두 회사는 뭐하는 회사일까?
자 본론으로 들어가서, Uber 는 14년말 기준 16만명의 등록된 드라이버가 있고 500억불 약 55조의 기업 가치를 지니고 있는 최근 가장 여러면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회사이지요. 한국, 프랑스, 미국 뉴욕에서.. 모르시는 분들이 없으 실겁니다.
그리고, 샤오미는 어떤가요? 전세계적으로 샤오미 열풍을 불게 만들었던 회사이지요. 전기로 동작하는 모든 제품에 와이파이를 넣어 샤오미 소프트웨어로 콘트롤하겠다고 외치는 회사입니다. 최근에 나온 정수기는 정말 최고 였습니다.

또한, 모든 CE 업체들이 특허외에는 방어할 방법이 없다고 생각할 만큼 파격적인 행보를 하고 있는 회사입니다.
  1. [글로벌/기업] MIT Technology Review가 발표한 2015 Smartest Company에 Xiaomi와 Alibaba가 2위,4위를 기록, 14년에 4위, 46위를 했던 Samsung, LG는 순위에서 빠져 (6/25 - technologyreview.com)
최근 International Chief 를 맡고 있는 Google 출신의 Hugo Barra 는 모바일 관련 2,000개의 특허를 확보해 싸울 준비가 되어 있다고 하였습니다. 테이블 밑에서는 여러 업체들과 특허 협상도 하고 있습니다. 이미 브라질에는 지난 달에 런칭을 하였고, ASEAN 지역에는 이미 모바일 폰을 제한적이던 본격적이던 판매를 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그래서 일까요. 모바일의 경우 북미에 진출하기까지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느낌입니다. 
하지만, 최근 공개한 Ultra HD TV가 가격대 성능비가 너무 우수해서, 얼른 다른 시장에 나오길 기대하시겠지만, 샤오미는 리테일 스토어에서 팔게 될 경우 경쟁력이 떨어지고 (지금은 재료비에 거의 3% 마진정도로 온라인 판매만 하고 있지요) 그리고 회사 자체가 컨텐츠 유통에 관심이 많아 중국에서도 많은 실험을 하고 있습니다. 
글로벌로 티비를 판매하는 것은 아직 시간이 약간 더 필요 할 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멀지 않았다고 봅니다. 
(인도는 올해 안에 런칭할 것이 확실시 되고 있지요)

싱가폴, 말레이시아에서 무슨 일이 벌어질까?
Mi.com/sg , Mi.com/my , Mi.com/id Mi.com/in 등의 도메인을 아시나요?
이미 샤오미가 진출하여 활발하게 모바일을 팔고 있는 싱가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인도의 공식 홈페이지입니다.
4개국에서는 정식으로 샤오미가 모바일 폰 및 악세사리를 유통하고 있습니다.

특히, 싱가폴, 말레이시아는 오늘의 주인공이지요.  7월 28일 샤오미의 야심작 Mi Note가 아시아에 런칭을 합니다.
플래그십 사양의 모바일 폰을 45만원 정도에 판매 하는 것이지요. 삼성의 갤럭시 시리즈에 비하면 반값에 불가합니다.


28일까지 기다리기 힘든 분들은 어떻게든 빨리 제품을 사고 싶으시겠지요? 정말 얼마 안남았네요. 

앞서, 우버가 아이스크림을 배송해 주는 이벤트를 보신 눈치 빠르신 분들은 눈치 채셨겠지요.


우버가 싱가폴, 말레이시아에서 우버택시를 이용해서 샤오미의 최신 폰인 MiNote를 배송합니다. 
일반 우버 택시가 아닌, 샤오미를 나타내는 오랜지색 택시로 말이지요.

구매를 원하신다면 7월 27일 정오에 우버 앱을 실행하시면, 맨 하단에 XIAOMI 아이콘이 UberX 옆에 생길 것입니다.
45만원 상당의 MiNote를 구매를 원하시면 바로 받고 싶으신 장소에 ORDER MI NOTE NOW를 눌러주세요.

그럼 원하시는 장소에 XIAOMI + UBER가 도착을 하고 MiNote를 받으시면 됩니다. 
결재요? Uber를 통해서 결재가 됩니다. 개인적으로 엄청난 홍보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샤오미의 새로운 시도는 계속 될 것.
샤오미는 본사를 제외하고는 리테일 스토어를 운영하고 있지 않습니다. 그래서 배송 방법에 대해서 많은 연구를 하고 있지요. 
  1. [유럽/미국/Xiaomi]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에 7일 만에 Powerbank(10,400mAh, 5,000mAh), Mi Band, Mi Headphones을 배송해주는 프로그램 시작 예정 (5/18 - Xiaomi Official Facebook)
이 것이 이벤트로 끝날 확율이 높지만, 샤오미가 앞으로 어떤식으로 물건을 배송할지도 지켜 보는 것도 흥미로울 것 같습니다. 

샤오미는 60조의 가치가 있는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고, 한국 기업들이 상상하지 못한 방식의 판매 방식을 고민하고 있습니다. 특허만 부르짓을 것이 아니라 새로운 시대의 고객들을 사로잡을 제품과 판매방식을 보여주는 것이 중요 할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스포티파이/구글/애플/아마존] 스마트 스피커 시대, Spotify는 어떤 준비를 하고 있을까?

[한국/넷플릭스/765] Netflix 한국 런칭 후 벌어지고 있는 일 #1 (1/11 - Youshouldbesmart.com)

[아마존/통신/네트워크/음성통화/Whispernet] 아마존은 통신 사업에도 진출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