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buy/Samsung/Apple] 미디어 가이의 베스트바이에서 본 상반기 IT기기 트렌드

이미지
미국 출장을 갈때마다, 항상 가는 곳이 월마트와 베스트바이입니다. 온라인 마켓 플레이스인 아마존에 더 많은 제품들이 있지만, 각 회사들의 판매 전략과 베스트바이가 생각하는 판매 트렌드를 엿볼 수 있기 때문이지요. 간단하게 둘러본 2017년 애너하임 지역의 베스트바이 Outlook 지금 잠깐 살펴보시죠.


1. 갤럭시 S8의 빅스비의 음성인식은 아직인가? 한국에서 빅스비의 프로모션이 대단합니다. 페이스북에서도 빅스비 활용법에 대해서 많은 이야기가 있는데요. 아직 미국에서 갤럭시 S8의 빅스비는 반쪽짜리 서비스에 불과하네요. 빅스비 버튼을 누르면, 빅스비 페이지만 눈에 보일 뿐, 음성 인식이 작동하지 않습니다. 그래서인지 빅스비에 대해서 강력하게 프로모션을 못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디자인은 대단합니다. 하지만 그것 밖에 내새울 것이 없는 것 같아 아쉬움이 남네요.갤럭시 S8을 사면 360 카메라와 무선 충전기를 살 수 있는 바우처를 제공하는데, 그다지 매력적이지 않은 듯 한 느낌입니다. G6는 베스트바이 매장에서 찾을 수 없었습니다. 오히려 Pre-paid 폰으로 $99 짜리 다양한 엘지폰을 볼 수 있었습니다.
2. Hello Moto, Hello Moduler
LG G5가 선보였던 모듈러 폰의 완성판이라고 볼 수 있는 Lenovo가 만든 Motoroala 모듈러 폰인 MotoZ를 눈으로 볼 수 있었습니다. 
눈으로 보니깐 참 신기합니다.  자석으로 붙는 느낌도 좋고 실제로 떨어질 것 같지도 않고, 예전 제품의 문제점이었던 유격도 없었습니다. 그런데, 누가 이걸 원할까? 이런 생각도 들더군요. 스피커를 원하면 Bose 나 다른 휴대용 Bluetooth 제품을 구매하면 되고, 카메라를 원하면, 또 사면 될 것 같다는 생각도 드니까요. 시장에서 반응이 냉담한 것은 Moto의 브랜드 파워인지 Moduler에 대한 인기가 없어서 인지 알길은 없지만, 아마도 다른 회사와는 달리 계속 Lenovo는 나아갈 것으로 보여졌습니다.



[스포티파이/구글/애플/아마존] 스마트 스피커 시대, Spotify는 어떤 준비를 하고 있을까?

이미지
아마존, 구글, 애플
이들의 공통점이 무엇일까요? 당연히 세계 최대의 ICT 업체입니다. 그리고 각각 에코와 알렉사, 어시스턴트와 구글홈, 시리와 홈팟이라는 인공지능 개인비서와 스마트 스피커를 제공 또는 발표한 업체입니다.
이 외에도 또 하나의 공통점이 있습니다. 바로 스트리밍 음악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라는 것이지요. 애플은 홈팟 그 자체를 애플뮤직을 위한 새로운 단말로 포지셔닝했습니다. 아마존은 프라임 가입고객에게 제공하는 Prime Music과 별도의 월정액 상품인 ‘Music Unlimited’를 제공합니다. 구글은 ‘Play Music’과 유튜브의 오디오 버전인 ‘YouTube Music’이 있습니다.
스마트 스피커는 말 그대로 스마트한 스피커입니다. 소리를 듣는 단말입니다. 즉, 음악이나 팟캐스트 등 오디오 콘텐츠의 역할이 상당히 크다는 것이지요. 국내에서도 KT는 지니뮤직을 제공 중이고, 스마트 스피커를 출시할 것으로 예상되는 네이버와 카카오 역시 ‘네이버뮤직’과 ‘멜론’이 있습니다. SKT의 경우 멜론을 음악 서비스로 강조 중이긴 한데… 로엔엔터테인먼트를 카카오에 매각하는 실책을 저질렀지요.

암튼, 스마트 스피커 업체들은 스트리밍 음악 서비스를 중요한 셀링포인트로 밀고 있으며, 그 점에서 아마존의 제프 베조스 CEO는 에코와 같은 음성인식 홈단말이 음악 산업의 차기 성장 동력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었습니다.
그렇다면 별도로 단말을 제공하지 않는 전문 음악 스트리밍 업체들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요? 특히 5천만명의 유료 가입자로 (중국 제외) 전세계에서 가장 많은 유료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는 스포티파이는 이대로 무너지게 될까요?
스포티파이의 수익성에는 아직 의문부호가 붙어 있는 상황이기에 새로운 시대를 맞아 위기를 맞을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스포티파이는 이미 오래전부터 스마트 단말 시대를 맞아 나름대로의 전략을 펼쳐 왔습니다. 거대 플랫폼 업체들이 주도하는 스마트 스피커 시대가 올 것인지 미리 예상했는지는 모르겠으나, 구글과 애플 등의 스트리밍 음악…

[삼성/애플/갤럭시S8/빅스비/스피커] 삼성과 애플에서 뭔지 모를 조급함이 느껴진다

이미지
삼성과 애플은 자타공인 스마트폰 1, 2위 업체입니다. 그러나 공통적으로 위기론이 심심치 않게 등장하고 있고 있습니다. 그런데, 최근 흘러나오는 이야기를 들어보면 그러한 불안감 때문인지 예전과는 다른 뭔가 조급함이 느껴집니다. 제가 왜 그렇게 느끼는지 설명을 드리겠습니다.
빅스비는 과장광고? 갤8의 품질 관리가 더 문제
삼성의 점유율은 계속 하락하여 불안한 1위를 유지하고 있고, 특히 중국 시장에서는 이제 더 이상 메이저 업체로 부르기도 어려운 상황입니다. 지난 해의 노트7 사태는 삼성에게는 기억하고 싶지 않을 일이겠죠. 그래서 삼성전자는 노트7의 악몽을 빨리 잊고 여전히 건재하다는 것을 보여줄 뭔가 한방이 필요한데, 당연히 갤럭시S8입니다.
제가 보는 갤럭시S8의 가장 큰 특징은 ‘인피니티’로 부르는 엣지 디스플레이와 베젤리스 디자인, 그리고 빅스비입니다. 삼성전자는 이 중에서 빅스비를 마케팅의 전면에 내세웁니다. 하드웨어 측면에서 중국 업체들이 빠르게 따라오는 상황이기에 (베젤리스는 샤오미가 Mi Mix를 통해 먼저 강조했지요), 우리는 실생활에서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인 빅스비로 차별화한다고 외치는 것 같습니다. 빅스비는 이미지를 인식하는 '비전', 일정을 알려주는 '리마인더', 필요한 정보를 모아보는 '홈', 음성명령을 인식해 수행하는 '보이스'로 구성됩니다.

실제로 갤럭시S8 출시 전에 빅스비에 대한 엄청난 홍보가 있었지만… 발매를 앞두고 미디어 종사자 등에게 먼저 공개된 제품에서는 빅스비가 예상보다 못하다는 평가가 나오기 시작합니다. 결국 삼성전자는 갤럭시S8을 런칭하고 추후 업데이트를 통해 빅스비의 모든 기능을 제공하는 결정을 내립니다. 이로 인해 4월 중순에 판매가 시작되었지만, 국내에서 빅스비 보이스가 이용 가능해진 것은 5월 초입니다. 그런데 영어 버전의 경우 계속 늦어지는 모습입니다. 당초 5월 중 런칭으로 발표되었는데, 이제 6월말로 연기되었다는 소식이 나온 것이…

[Marvel/DC/TV] 소재 고갈의 시대, 방송사들 마블, DC Universe에 손을 내밀다

이미지
소재 고갈의 시대, 방송사들 마블, DC Universe에 손을 내밀다1. 마블의 도약으로 방송시장이 흔들리다.기억 나세요? 20~30년전 어렸을 적 외화드라마로 헐크('77~'82)를 보던 기억를 보던 기억.
생각보다 코믹북 원작의 드라마를 한국에서도 많이 접할 수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의외로 많지는 않는데요. '74년부터, '06년까지 제작된 마블의 TV 시리즈는 단 6편입니다. (그나마 가장 최근 작품이 '06년 블레이드였습니다.)
'08년 힘들어 하던 마블이 마지막으로 날려보는 펀치(IRON MAN - 아이언맨 1편이 벌써 10년전에 나왔습니다.)가 대성공을 하며, Marvel Cinematic Universe를 펼치기 시작하면서 성공 가도를 달리게 되었고, 디즈니에 '09년 40억불에 인수가 된 것은 누구나 아는 사실입니다.

힘든 시절 팔았던 Spider-Man (Sony), X-Men, Fantastic Four (Fox)등은 마블의 성공 이전에도 X-Men과 Spider-Man은 효자 상품이 되어 있는 상태였습니다. 물론 그림의 떡이었습니다.

하지만 디즈니에 인수된 후, 영화판 이외에도 Millennials와 Gen-X도 좋아하는 그리고 Cinematic Universe에서 채우지 못하는 콘텐츠를 매우고자 디즈니 산하의 ABC는 Agent of S.H.I.E.L.D와 Agent Carter를 13년, 15년 TV 시리즈로 론칭하게 되지요.



그리고, 마블의 영화판에서의 성공에 고무된 넷플릭스가 디즈니의 성격상 어울리지 않는 R등급(성인 등급)의 히어로인 데어데블(Daredevil)의 디펜더스(Defenders - 제시카 존스, 루크 케이지, 아이언 피스트와 한팀을 한 뉴욕을 지키는 히어로)와 영화판에서 정말 금지어인 퍼니셔를 자신들의 오리지널로 제작할 수 있게 계약을 합니다.

ABC보다 넷플릭스의 마블 시리즈가 큰 성공을 하자 (아이언 피스트는 논외) '16년 대거 새로운 마블 TV 시리즈 …